artist room
[스크랩]
공명
KongMyeong



작가노트


아주 천천히, 그림을 그리는 손이 있다. 

그 손은 강렬하게 타오르는 붉은 노을 색과 더 없이 펼쳐진 싱싱한 보리밭 색을 좋아한다.

그 손이 그려낸 그림을 보고 있자면, 어떤 한 방향을 향해 꾸준히 걸음을 딛고 있음을 금방 알아챌 수 있다.

인연을 거슬러 올라가고, 또 인연을 수없이 반복해오던 망설임 없는 윤회.

가야 할 곳을 명확히 알고 있는 공명의 그림은 이제 거침없는 길에 들어섰다.

작업실, 닫힌 방 안에서 혼자 침잠해 그림을 그리던 작가 공명은,

지난봄부터 그림에 이야기를 입혀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버프툰)로 독자들과 만나고 있다.

꿈을 빼앗긴 소녀가 응시하는 저 들 너머. 꿈이 어떻게 탈바꿈해 돌아올지, 아니면 영영 꿈을 빼앗긴 채 살아야 할지, 아무도 모른다.

그러나 우리는 그 소녀의 삶에 응원을 보내야 할 의무가 있다. 의무를 다했을 때 비로소 소녀는 꿈을 다시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유어마나 16번째 전시 <추억담> 


 ade8a504cabcc5b65776fd071c58ecbc.jpg 


211f872f10159d9f0e56a1a7ed5b65bb.jpg

b52097a2757722d19ddfcc234046840f.jpg

b8e11e009dd4a8bb21ad2618092e1395.png 

유어마나에 입고된 <추억담> 일러스트들은,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작품인 어린 왕자와 
어릴 적부터 집안에 내제된 있던 동양적인 미장센들을 혼재하여 제작한 작품입니다.

어릴 적부터 부모님께서 수집하신 동양적인 소품과 공간들이 그림에 많은 영향을 주었습니다.

20대 시절 처음 읽게 된 어린 왕자 이야기 중에 여우와 왕자의 대화 부분이 저에게 가장 인상 깊었기에

여우와 왕자가 다시 재회하여 여행을 떠나는 것을 주제로 잡고 제작했습니다.

 

acc73cdd5d9b614c5ad539cf6faf38d9.jpg

bb4a802179f4b71c441b3e9a4b5fef46.jpg

463111010568372dc95d401ed5bbdc98.jpg



dddf8042917ed0add9d1570e1ec2c295.jpg

0100c0933ded359928b78c89c9d59afe.jpg

<추억담>전시 한정메뉴, 
 레몽차(來夢茶)
e2346d6fb795afb42568a7e189787f9d.jpg

7573f53fe8563e6f0a06c0a418daef71.jpg

a140de9619684fedc00bc5d4e5e9b093.jpg

공명 작가의 전시 <추억담>의 전시 한정 메뉴였던 레몽차.(來夢茶)

잃어버린 꿈이 돌아온다는 의미가 담겨있다.

자몽과 달콤한 건대추를 주재료로 만든 따뜻한 음료.







작품 소개

509ba84039ef4972b7d64d061751e0d1.jpg

d016955ae809baef7eed98edbce73cb3.jpg

7b0f72942d8a0568df913382ddb0f7b9.jpg

d85e3005b0f8e36fcb1e023f7c2992ef.jpg








웹툰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2419d60ddf85e2549a2570c20100ec4e.jpg

16b890ba3c6aaa334dd25c3fc9331c60.jpg

3d7d5d30d46ccf23f7cfdc7b1727eb6f.jpg

2eaef4a6a70d76d32f14d83270681864.jpg
▲웹툰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중에서.

아티스트 룸을 통해 새롭게 소개해 드리고자 하는 작품은 웹툰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입니다.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는 한국의 70년대와 불교(탱화)를 소재로 여성 서사를 주제로 웹툰을 그려나가고 있습니다.

웹툰 내에서 보이는 이미지들은 불교와 근현대 외에 다양한 한국적인 소재들을 작품에 많이 녹아내리게 제작했습니다